한강공원에 꽃을 더하다 한강 꽃길 만들기
2014.07.02

서울 시민들의 안식처가 되기도 하고 때론 아이들의 놀이 공간이 되기도 하는 한강 공원. 한강 공원에 향기로운 꽃들이 더해진다면 어떤 모습으로 기쁨이 배가 될까요?

SKI_flower_1

시민들의 쉼터인 한강에 꽃 길이 더해진다면?

지난 27일, SK이노베이션은 한강공원 양화지구에서 “한강공원 꽃길 만들기” 행사를 열었습니다. 이날 행사에는 SK이노베이션 임직원 중 30 여명이 함께 했습니다. “한강공원 꽃길 만들기” 프로젝트는 작년부터 시작해 올해 2회째를 맞이하고 있는데요. 서울 시민들의 휴식공간이 한층 더 풍요로워 지길 바라는 마음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작년 4월 초화류 9,220본을 심고 유지보수용으로 5000여 본을 기증한 데 이어, 올해도 식재 4,855본을 준비해 진행되었습니다.이날 심은 꽃은 ‘메리골드, 패츄니아, 베고니아, 스토케시아, 황금달맞이 꽃, 상록패랭이, 무늬 비비추’까지 총 7종 입니다.

SKI_flower_2

한강 공원에 꽃 길을 더하다!

한강공원에 도착한 SK이노베이션 직원들은 설레는 마음으로 한강 길을 따라이동하기 시작했습니다. 꽃 심기에 앞서, <행복한 농원> 담당자 분의 설명에 귀를 기울이며, 꽃 종류에 따른 심는 방법 및 유의 사항들은 물론, 미리 구상해 온 배치, 디자인을 귀 담아 듣습니다. 과연 어떤 모습의 꽃 길이 펼쳐지게 될까요?

SKI_flower_3-4

트럭에 있는 꽃을 모두 내리고 본격적인 꽃 심기 작업이 시작됐습니다. 삽으로 공간을 만들고 연약한 초화가 상하지 않게 조심스럽게 심고, 꽃들이 오래 보존될 수 있도록 양손으로 단단하게 눌러줍니다. 어느새 꽃 심기 선수가 된 직원들의 빠른 손놀림에 꽃 길의 형태가 조금씩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더욱 풍요로워질 한강공원을 기대하며 초화 하나에 희망을 가득 담아 심었으니, 곧 희망의 꽃이 우리를 반겨 주겠죠? 아직 꽃이 다 피어지지 않은 상태였지만, 정성 들여 물을 주고 따사로운 햇살이 더해지면서 곧 형형색색의 향기로움이 가득해 질 것 같습니다.

SKI_flower_5

꽃 심기가 끝난 후엔 자폐성 장애인과 함께하는 사회적 기업 <커피지아>의 커피콩을 경품으로 소소한 이벤트가 진행되었습니다. (*<커피지아>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는 이번주 목요일 SK이노베이션 <혁신공식> 블로그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SKI_flower_6-7

이번 활동은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와 사회적 기업인 <행복한 농원>, <커피지아>와 함께했기에 더 뜻 깊은 행사가 되었습니다. 사회적 기업과 SK이노베이션이 뭉치니 한강의 예쁜 꽃 길이라는 혁신이 일어났죠. 볕이 뜨거워 고생은 많았지만, “한강 꽃 길 만들기 프로젝트”는 올해도 성공적으로 끝이 났습니다. SK이노베이션과 함께 한 한강 꽃 길 만들기 프로젝트! 다음 해에도 더 큰 행복이 더해지는 모습, 기대해주세요!

SKI_flower_8

글 | SKinn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