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달장애인의 위대한 꿈을 응원합니다” – SK이노베이션이 함께하는 제3회 전국 발달장애인 음악축제(GMF), 본선 진출 6개 팀 확정
2019.07.31

 

올해로 3회를 맞이하는 ‘전국 발달장애인 음악축제(Great Music Festival, 이하 GMF)’의 본선 진출 6개 팀이 확정됐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 2017년, 발달장애인들이 음악적 재능을 마음껏 발휘하며 만들어내는 하모니를 통해 위대한 꿈을 이루어갈 수 있도록 하트-하트재단과 뜻을 모아 지난 제1회 GMF를 개최했다. 클래식∙실용음악 부문 발달장애인 그룹 음악 경연축제인 GMF는 매년 발달장애인들에게 음악 활동을 통한 희망과 도전의 기회를 제공해 왔다.

*하트-하트재단 : 1988년에 설립된 사회복지전문단체. 소외된 국내외 아동 및 그 가족에 대한 복지를 지원하고 국내 발달장애청소년으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 창단 등 문화복지사업을 이끌고 있음.

 

▲ 지난해 10월 진행된 제2회 GMF

 

제3회 GMF는 하트-하트재단이 주최하고 SK이노베이션, 문화체육관광부, SM엔터테인먼트,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후원 및 지원한다.

 

 

 

하트-하트재단은 지난 7월 30일,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10월 23일 건국대학교 새천년관에서 개최되는 제3회 GMF 무대에 오르게 될 본선 진출팀을 공개했다.

 

제3회 GMF에는 서울, 부산, 대전, 울산, 대구 등 전국 각지로부터 클래식 분야 17개 팀, 실용음악 분야 9개 팀 등 총 26개 팀이 예선 참가 신청했으며, 지난 7월 19일에 진행된 예선 심사를 거쳐 총 6개 팀이 선정됐다.

 

본선에 진출할 6개 팀은 ▲클래식 분야 5개 팀(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 드림하이 팝스오케스트라, 밀알첼로앙상블 날개, 비쥬앙상블, 위드심포니 오케스트라)과 ▲실용음악 분야 1개 팀(해와달밴드)이다. 엄격한 심사를 거쳐 본선에 진출하게 된 6개 팀을 지금부터 소개한다.

 

 

이 팀들은 10월 23일 진행되는 GMF 본선에서 최종 우승팀을 가를 예정이다. 이번 GMF 본선 진출팀에게는 총 2천만 원 상당의 상금과 다양한 연주 무대 출연 기회가 제공된다.

 

▲ (좌) 제1회 GMF 대상 수상팀 ‘ 드림위드 앙상블’ / (우) 제2회 GMF 대상 수상팀 ‘서초한우리 오케스트라’

 

GMF 본선에서는 6개 팀의 경연은 물론, 성재창 트럼피터와 발달장애인 음악인과의 협연 등 다채로운 행사도 함께 만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지난해 GMF에서 사회를 봤던 개그맨 이수근은 올해도 사회를 담당한다.

 

▲ (좌) 제2회 GMF에 깜짝 등장한 (왼쪽부터) 한석준, 박성광, 김수로, 강호동 / (우) 제2회 GMF의 사회를 담당한 이수근

 

한편, SK이노베이션은 지난 2016년부터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왔다. SK이노베이션은 GMF 3년 연속 후원을 넘어, GMF 출신 발달장애인 음악 팀들에게 본사 및 SK 울산Complex, SK인천석유화학 등 각 지역 사업장 공연 및 지역 축제 등에서 다양한 공연을 펼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해왔다.

 

글 | SKinn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