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종합화학, 폐플라스틱 환경 문제 해결 위해 패키징 민·관·학 공동 대응 나섰다 국내 최초 ‘플라스틱 패키징 소재 친환경 포럼’ 개최
2019.11.03

 

SK종합화학이 ‘플라스틱 패키징 소재 친환경 포럼’을 개최해 범국가적 이슈인 폐플라스틱 문제 해결을 위해 지속가능한 플라스틱 패키징 자원순환 생태계 조성에 앞장선다.

 

11월 1일, 워커힐 호텔 아카디아에서 진행된 이번 포럼은 폐플라스틱/폐비닐 등으로 인해 발생하는 환경 문제는 화학산업 밸류 체인(Value Chain) 내의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협력해 공동으로 풀어가야 할 이슈라고 판단한 SK종합화학이 주도적으로 제안해 이뤄졌다.

 

▲ ‘플라스틱 패키징 소재 친환경 포럼’ 참석자들의 지문 도장으로 완성되어가는 ‘지문 트리’(좌)

 

플라스틱 소재 사용량을 저감하고 플라스틱의 재활용 비율을 높이거나 분해되어 없어지는 소재를 만들기 위해서는 기업의 R&D와 정부 및 학계의 정책, 기술 지원 등 민/관/학 차원의 공동 대응이 필요하다는 공감대가 형성되며 많은 자발적 참여를 이끌어낸 이번 포럼에는 SK계열 화학소재 기업, 포장재를 사용해 최종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Brand Owner), 필름가공업체, 학계, 환경부 등 약 60여개의 기업, 기관 등에서 170여명이 참석했다.(*)
(*) 주요 참가 기업 정부기관 학회는 하단 [표1] 참고

 

 

플라스틱 패키징 소재 친환경 포럼은 SKC 이완재 사장의 환영사로 시작됐다. 이완재 사장은 “플라스틱 이슈 해결을 위해 플라스틱을 재활용할 수 있는 생태계 구축이 중요하며, 산업 내의 모든 이해관계자가 함께 협력하고 연대해야 해결할 수 있는 문제”라며, “오늘 포럼을 통해 다양한 협업과제를 만들고, 지속가능한 플라스틱 선순환 경제를 구축하길 바란다.”고 포럼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플라스틱 사용량 저감 기술과 재활용이 용이한 개선 기술 등 새로운 플라스틱 제품 기술들이 소개된 이번 포럼은 오전과 오후 일정으로 나뉘어 진행되었다.

 

오전 첫 번째 세션에서는 플라스틱 패키징 분야 업계 기업들이 ‘Design for Down-gauging & Recyclability’를 주제로 ▲Sustainable Packaging 전략 방향, ▲기능성 폴리머 기반 Plastic Down-Gauging & One-material, ▲확대 적용 가능한 친환경 포장 기술 개발 및 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각 기업이 플라스틱 이슈에 대해 느끼고 있는 사회적책임과 개발 중인 기술에 대해 이야기하는 등, 환경 이슈 대응방안으로 모든 Value Chain에 걸쳐 철저한 관리와 협력이 필요한 ‘Circular Economy(순환 경제)’를 구축해야 함을 강조했다.

 

또한, ‘플라스틱 관련 환경 정책 및 기업의 고민’을 주제로 한 두 번째 세션은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과 전 완 서기관이 플라스틱 관련 자원 순환 정책과 제도 변화를 소개하며 포문을 열었다. 전 완 서기관은 폐기물 발생은 저감하되 발생된 폐기물은 최대한 이용하는 자원순환사회에 대해 발표하며, ‘재활용 폐기물 종합대책’을 통해 환경부가 재활용 촉진을 위한 지원을 확대하고 있음을 밝혔다.

 

▲ 오전 발표(왼쪽 첫번째부터 시계방향으로 CJ제일제당 식품연구소 packaging센터장 Grace Kim 상무, SK이노베이션 기술혁신연구원 Polymer 제품Unit 문용락 PL,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과 전 완 서기관, SPC Pack 안덕준 연구소장)

 

이어 패널 토의의 장(場)도 마련되었다. SK종합화학을 비롯한 기업, 기관, 환경부 소속의 패널들은 ‘지속 가능 패키징에 대한 기업의 고민과 추진 방향’을 주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플라스틱 리사이클링 패키징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레진메이커, 브랜드오너, 컨버터 3자 간의 협력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주를 이루었다.

특히 오전 패널토의 좌장으로 참여한 심진기 기술센터소장은 “기존 포럼들과는 달리 국내 최초로 대기업인 SK종합화학이 주도적으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모일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해 함께 논의의 장을 펼쳤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 고 말했다.

 

▲‘지속 가능 패키징에 대한 기업의 고민과 추진 방향’에 대해 논의한 오전 패널 토의

 

오후에는 ‘플라스틱 재활용과 생분해 폴리머’를 주제로 3개의 세션이 진행됐다. 첫 번째 세션은 ‘플라스틱 재활용’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으로, ▲패키징 플라스틱 순환자원 경제 구축을 위한 이해관계자 別 역할, ▲국내 Chemical Recycling 현황 및 제도적 개선점, ▲해외 Chemical Recycling 선진 기술 소개, ▲Recycle 관련 Mega Trend 변화와 대응에 대해 다 함께 고민해볼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발표자들은 순환 경제 플랫폼 구성의 필요성과 순환 경제 구축을 위한 핵심 기술인 Chemical Recycling의 중요성에 대한 의견을 전달했다.

 


▲ 오후 발표 – 세션1 (왼쪽 첫번째부터 시계방향으로 SK이노베이션 기술혁신연구원 Open Innovation Unit 조상현 PL, 자원순환사회경제연구소 홍수열 소장, 공주대학교 환경공학과 오세천 교수, SK케미칼 Application Development 센터 김태영 센터장)

 

오후 두 번째 세션은 ‘생분해 폴리머’ 를 주제로 ▲생분해 수지 기술/제품 Trend : PLA*, PBAT**, ▲Bio-based and Bio-degradable Plastic 소개 : PHA*** ▲농업용 생분해 Mulching Film 추진 사례 및 시사점에 대한 발표가 이어졌다. PLA, PBAT, PHA 등 각 사에서 개발한 지속가능한 친환경 포장 소재들이 소개되었다.

(*) PLA : Poly Lactic Acid
(**) PBAT : poly Butylene Adipate-co-Terephthalate
(***) PHA : PolyHydroxyAlkanoate

 


▲ 오후 발표 – 세션2 (왼쪽부터 순서대로 SKC 친환경소재마케팅팀 신대용 PL, CJ제일제당 미래기술연구소 장동은 부장, 일신화학공업㈜ 정근우 이사)

 

‘Plastic Issue 공동 대응’에 대한 주제로 진행된 세 번째 세션은 ▲AEPW(Alliance for End Plastic Waste), ▲글로벌 기업 밸류 체인 內 협업 사례에 대해 발표한 시간으로, SKC의 플라스틱 이슈에 대한 전략에 대해 알아보고 글로벌 기업이 순환 경제를 위해 협업한 사례에 대해 소개됐다.

 

 

오후 세션의 마지막으로, ‘플라스틱 환경 이슈 공동 대응을 위한 협력 방안’을 주제로 진행된 패널 토의는 한국포장학회 신양재 회장의 진행 아래, 폐플라스틱 문제 공동 대응을 위한 밸류 체인 내 협업 방안 등이 심도있게 논의되었다.

 


▲ ‘Plastic 환경 Issue 공동 대응을 위한 협력 방안’에 대해 진행된 오후 패널 토의

 


▲ 클로징 스피치 중인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은 클로징 스피치를 통해 올해 초 SK종합화학은 ‘Social Value’ (사회적가치) 전담 추진 조직을 만들고 패키징 업계 밸류 체인 내 이해관계자들이 어떤 고민이 있는지 확인해 보았으며, 그 결과 협업의 필요성을 크게 인색해 이번 ‘플라스틱 패키징 소재 친환경 포럼’ 을 기획하게 되었다” 고 밝히며, 폐플라스틱 이슈 해결을 위한 마중물을 모은다는 마음으로 공동선언 발표를 제안했다.

 

▲ 플라스틱 패키징 자원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한 공동선언에 합의한 각 기업, 기관, 단체의 대표들.
앞줄 왼쪽에서 네번째부터 순서대로 한국포장학회 신양재 회장, CJ제일제당 식품연구소 패키징센터장 Grace Kim 상무,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 일신화학공업㈜ 정철수 대표이사

 

이어 ‘플라스틱 패키징 자원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한 공동선언문’ 을 발표하며 포럼은 막을 내렸다. 이번 공동선언에 참여한 기업, 기관, 단체 대표들은 민∙관∙학 협업 체계 구축을 통해 폐플라스틱 문제 해결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한편, 포럼 행사장 한편에서는 SK이노베이션이 지원하는 ‘친환경 사회적기업’인 우시산, 몽세누 및 소셜벤처 마린이노베이션이 전시 부스를 마련해 의미를 더했다. 또한 SK종합화학의 ‘뜯버**** Challenge’ 영상도 소개돼 참석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 뜯버 캠페인 : 페트병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 페트병의 뚜껑과 라벨을 “뜯어서 버리자!”는 의미의 친환경 캠페인

 

 

 

 

[표1] 플라스틱 패키징 소재 친환경 포럼 참가 기업∙정부기관∙학회

구분 참가단체
SK그룹 화학 관계사 SK종합화학, SKC, SK케미칼
필름 가공업체 원지, SPC Pack, 삼성케미칼, 동신ENP, 상진, 자강, 크린랲, 일신화학, 서일, 삼동산업, 우성 케미칼, 한일플라스틱, 우성 플라텍, 경신, 탭코리아, 동하, 연우, 펌텍, 유한팩, 신성이노텍, 삼양패키징
국내 브랜드사 CJ, 애경, 농심, 아모레, 빙그레, 이마트, 오뚜기, 마켓컬리, 동원F&B, 신세계 푸드, 스타벅스, 롯데 칠성, 인삼공사, SPC 등
소셜벤처/사회적기업 마린이노베이션, 몽세누, 우시산 등
재활용 제주클린에너지(Pyrolysis), 씨케이, 포장재 재활용 공제 조합,테라싸이클(Upcycling) 등
환경부/관련기관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과, 순환자원유통센터
학회/연구기관 한국포장학회,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패키징기술 센터, 연세대 패키징 학과, 공주대 오세천 교수, 자원순환사회연구소 홍수열 소장
글 | SKinn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