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종합화학, 8년 연속 동반성장 ‘최우수 등급’ 선정
2020.09.09

■ 8년 이상 ‘최우수 등급’ 선정…35개 최우수 기업 중 단 3개 기업 뿐
■ SK종합화학, 협력사 금융, 기술⁄판로, 경영⁄교육⁄채용, 사회공헌 분야 지원
■ 나경수 사장 “코로나19 등 악재 속 협력사 사회안전망 구축 지속해 SV창출”

 

SK이노베이션은 화학사업 자회사인 SK종합화학이 8일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한 ‘2019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에너지·화학 업계에서는 유일하게 8년 연속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고 밝혔다.

 

8년 이상 ‘최우수 등급’에 선정된 기업은 이번에 ‘최우수 등급’에 선정된 35개 기업 중에서도 SK종합화학, SK텔레콤, 삼성전자 등 3개 기업 뿐이다. SK종합화학은 연속 3년 이상 최우수 업체로 선정시 부여되는 ‘최우수 명예 기업’의 지위도 이어가게 된다.

 

이번 성과는 평가 대상 기업 수가 지난 2012년 73개에서 2019년 214개로 약 3배 증가하는 등 동반성장지수 획득을 위한 기업들의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이뤄졌다. 또한, SK종합화학이 유가하락, 코로나19 등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협력사와의 상생을 지속해 이뤄낸 결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더해졌다.

 

이와 관련해 SK이노베이션은 그린밸런스2030전략으로 딥체인지를 추진하면서 협력사와의 발전적 협력 관계 강화는 가장 중요한 부분으로,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등급’으로 평가를 받은 것은 SK종합화학 뿐 아니라 SK이노베이션 전사의 성장 전략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동반성장지수는 동반성장위원회가 중소기업의 대기업상생경영에 대한 체감도 조사와 공정거래위원회 공정거래 협약이행평가 결과를 기반으로 최우수, 우수, 양호, 보통, 미흡 등 5개 등급으로 구분해 대기업 동반성장 수준을 평가하는 지수다.

 

SK종합화학은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금융, 기술⁄판로, 경영⁄교육⁄채용, 사회 공헌 분야에서 지원하고 있다.

 

SK종합화학은 협력사가 자금 흐름을 개선하는데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도록 213개 협력사와 동반성장협약을 체결했다. 100억원의 기금을 마련해 협력사에 직접 대여하고 있을 뿐 아니라, 550억원 규모 동반성장펀드도 별도 조성해 지원하고 있다. SK종합화학은 현재 코로나19로 더욱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협력사들을 위해 자금 대여 상환을 유예하는 등 보다 실질적으로 지원하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SK종합화학은 지난 2013년부터 중소 협력사들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우수 인재 채용 문제 해결을 위해 매년 ‘SK 동반성장 협력사 채용박람회’를 개최하고 있다. 협력사 인력난 해소와 함께 구직자들의 취업률 향상에도 기여하고 있다. 지난해 행사에는 울산 및 영남지역 대학생 등 총 1,500여명이 참가해 120여명이 채용됐다.

 

이 외에도 5월 SK종합화학은 30년 고객사와의 상생 차원에서 고객사의 지목을 받아 코로나19로 판로가 막힌 화훼농가를 지원하는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 SK종합화학은 화훼농가로부터 카네이션을 구매해 SK종합화학을 비롯해 SK이노베이션 계열 구성원과 결연을 맺은 독거노인 1,020여명에게 전달했다. 7월에는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서산지역 마늘 농가로부터 육쪽마늘을 구매해 SK이노베이션 울산Complex 폴리머 공장 내 협력사 구성원들에게 나눔을 실천했다.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은 “코로나19 등 대내외적으로 경영환경에 악재가 많은 상황 이지만, 이러한 상황일수록 더욱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사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상생 방안에 대한 고민이 필요하다”라며, “SK종합화학은 협력사 사회안전망 구축 차원에서라도 협력사 상생 노력을 지속해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 설명]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

 

글 | SKinn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