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IMO 2020·배터리 선제투자’로 장기 실적 ‘好好’
2018.09.14
  SK이노베이션이 올해 하반기는 물론 장기적으로 실적호조 기대감을 키우는 키워드는 ‘선제 투자’에서 비롯한다는 분석이 일반적이다. 특히 업계에서 초강력 환경규제로 평가되는 ‘IMO 2020’과 차세대 비즈니스로 불리는 ‘전기차 배터리’다. 두 사업 분야에 대한 SK이노베이션의 선제적 대응 투자는 “가장 큰 수혜자로 부상할 것”이라는 해석을 낳고 있다. 기업가치 평가에서 반대급부(반사이익)를 창출할 것이라는 지적이다.   2년 뒤 2020년 1월 1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