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SK종합화학,국내 최대규모 ‘폐플라스틱 자원순환 설비, 친환경 도시유전’ 울산에 건설키로
2021.07.08

▲ SK종합화학이 8일 울산시청에서 송철호 울산시장과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폐플라스틱 자원순환을 위한 친환경 도시유전 사업 투자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종합화학은 2025년까지 약 6,000억원을 투자해 울산미포국가산업단지 약 16만m² 부지에 폐플라스틱을 원료로 재활용하는 공장인 도시유전을 신설할 계획이다. 송철호 울산시장(좌측)과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우측)이 MOU를 체결하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 SK종합화학이 8일 울산시청에서 송철호 울산시장과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폐플라스틱 자원순환을 위한 친환경 도시유전 사업 투자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종합화학은 2025년까지 약 6,000억원을 투자해 울산미포국가산업단지 약 16만m² 부지에 폐플라스틱을 원료로 재활용하는 공장인 도시유전을 신설할 계획이다. 송철호 울산시장(좌측에서 5번째)과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우측에서 5번째)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이 1일 SK이노베이션 스토리데이에서 친환경 전략인 그린 트랜스포메이션(Green Transformation)의 강력한 실행을 통한 폐플라스틱 리사이클 사업 추진 등을 ‘파이낸셜 스토리’ 혁신을 완성하기 위한 구체적 실천 방안으로 제시하고 있다.

 

글 | SKinn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