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음악
마왕 ‘신해철’을 되돌아보며...
2014.10.30
박경은 기자의 문화 속 혁신 <대중음악 혁신의 아이콘 신해철> 마왕 신해철이 떠나갔습니다. 지치지 않을 것 같은 그의 열정과 카리스마, 늘 넘치는 자신감으로 가득 차 있던 그를 떠나보낸 것이 무척이나 안타깝습니다. 특히 동시대에 함께 살고 호흡하고 지내며 교감했던 뮤지션인 그의 죽음은 마치 곁에서 함께 지내던 오랜 친구가 떠난 듯한 황망함마저 안겨줍니다. 신해철의 이름이 대중음악계에서 갖는 의미는 ...
[박경은 기자의 문화 속 혁신] 쏟아져 나오는 음악들에 이야기가 더해져 대중들을 끌어안다.
2014.07.25
대중들의 관심을 끄는 노래들은 이유가 있습니다. 멜로디가 좋거나 신나는 비트로 흥겨움을 더하거나, 혹은 최신 유행에 걸맞은 감각적 스타일이 있게 마련입니다. 또 가슴을 저미고 마음을 사로잡는 사연들로 청자를 붙드는 노래들도 있습니다. 한동안은 전자악기를 사용한 일렉트로닉 음악이, 또 한때는 후렴구가 반복되는 후크송이, 또 어떤 때는 복고적 감성을 자극하는 옛날 노래가 팬들의 사랑을 받았습니다. 최근 몇 년간 가요계를 ...